검색
조국 '진술 거부' 입장 명확…검찰 수사에 영향 주나
조국(54) 전 법무부 장관이 첫 피의자 조사에서 진술거부권을 행사하면서 검찰이 수사 전략을 바꿔야 할 상황에 놓였다. 조 전 장관은 헌법상 권리를 내세우며 향후 검찰과의 치열한 기 싸움을 예고했다. 첫 조사에서 조 전 장관을 둘러싼 의혹 내용을 모두 다루지 못   2019-11-15 13:25:30
황운하 "내 수사 종결해달라", 검찰에 진정…총선출마 의지 표명
김기현 전 울산시장과 관련한 수사를 총지휘했다가 자유한국당과 사건 관계인 등에게 고소·고발당했던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이 최근 검찰에 "나와 관련된 수사를 종결해달라"고 요청한 것으로 확인됐다. 황 청장은 이런 대응이 내년 총선 출마에 대비한 준비 차원   2019-11-15 10:20:29
조국, 부인 추가기소에 "참담한 심정…명예회복하겠다"
조국(54) 전 법무부 장관은 11일 검찰이 부인인 정경심(57·구속) 동양대 교수에 대해 14개 혐의를 적용해 추가 기소하자 "저의 명예가 회복되고자 모든 노력을 다하고자 한다"고 입장을 밝혔다. 조 전 장관은 이날 오후 정 교수의 추가 기소 사실이 알려지자 자신의   2019-11-11 17:23:15
부인·동생 잇단 구속으로 수사 종점 향해…조국 소환 임박
검찰이 웅동학원 교사 채용 비리와 위장소송 등 혐의를 받는 조국(54)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(52)씨를 구속하면서 향후 수사는 조 전 장관과 그의 모친을 향할 것으로 보인다. 검찰이 조 전 장관의 5촌 조카 조범동(36)씨와 부인 정경심(57) 동양대 교수를 잇달아   2019-11-01 11:43:00
'국정농단' 최순실 파기환송심 오늘 첫 공판…"억울" 주장 예상
박근혜 정부 '비선 실세'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첫 재판이 30일 열린다. 서울고법 형사6부(오석준 부장판사)는 이날 오전 11시 최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경제수석의 파기환송심 첫 공판기일을 연다. 최씨가 법정에 나오는 것은 지난해 8월 24일 2심   2019-10-30 08:12:34
유시민, 오늘 알릴레오서 '윤석열, 조국 내사' 증거 공개
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은 29일 오후 6시 재단 유튜브 방송 '알릴레오'를 통해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지명에 앞서 조 전 장관 일가를 내사했다는 자신의 주장에 대한 근거를 공개한다. 재단 측 관계자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"검찰이 유 이사장에게 '주   2019-10-29 10:04:36
이재웅, '타다 불법' 검찰 비판…"대통령이 AI 발전시킨다 했다"
이재웅 쏘카 대표는 28일 검찰이 차량 호출 서비스 타다를 불법으로 판단하고, 자신과 타다 운영사인 VCNC의 박재욱 대표를 불구속 기소한 것을 우회적으로 비판했다. 이 대표는 이날 검찰의 불구속 기소 후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"대통령은 법으로 금지되지 않은 것   2019-10-29 07:46:03
김학의 조사팀 "윤석열-한겨레 고소사건 경찰에 넘겨라"
윤석열 검찰총장이 주간지 한겨레21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사건과 관련해 김학의(63) 전 법무부 차관 성접대 사건 조사에 참여한 외부위원들이 "검찰권 남용을 중단하라"고 요구했다. 윤 총장의 고소장을 접수한 서울서부지검 수사팀은 김 전 차관 사건 보고서 작   2019-10-21 09:45:30
김경수 "드루킹 작업목록, 과시라고 생각…기사 보낸 건 홍보용"
댓글 조작 사건으로 기소된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'드루킹' 김동원 씨로부터 매일 전달받은 '댓글 작업' 목록에 대해 "자신들이 열심히 활동한다고 과시하려는 것이라 생각했다"고 주장했다. 지지자 모임 중 하나인 드루킹 일당이 서운해하지 않도록 수신 확인은 했지만   2019-10-17 18:34:23
유시민, 조국 사퇴에 "멘붕 아냐…언론·검찰문제 계속 탐사"
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은 15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와 관련 "(저는) 멘붕에 빠지지 않았고 머쓱하지도 않고 제 할 일을 한다"고 말했다. 유 이사장은 이날 노무현재단 유튜브 '알릴레오 라이브'에서 "언론·검찰 문제에 대해 계속 사실탐사를   2019-10-16 07:49:20
12345678910


많이 본 뉴스
자유토론실
법률상담실
공지사항
법조인명록 서비스를 시작합니다
대한민국 국민과 법을 위한 대한법률일
대한법률일보가 연합통신과 제휴하였습
회사소개 업무제휴 광고문의 개인정보 보호정책 회원약관 기사제보 지국안내 TOP
(주)대한법률일보 | 발행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: 이운영 | 편집인: 이운영
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49, 350 | 전화: 02-6959-0881 | 팩스: 02-6280-1045
사업자등록번호:119-86-77603 | 등록번호:서울 아03552 | 등록일자:2015.01.26
Copyright(C) kltimes All rights reserved.